HOME > 알림터 > 금주의묵상
    
굳게 서서 버티는 것이 신실함이다.
관리자 [master]   2019-12-28 오후 9:31:22 187

성경이 강조하는 리더십의 자질은 ‘굳게 서서 버티는 것’이다.


바울이나 베드로, 요한 같은 영적 지도자들이 당시 모든 초대교회들에게 보내는 목회서신에서 빼놓지 않고 하는 말이 있다. “굳게 서서 버텨라, 강건하라”는 것이다. 특히 유명한 교회, 재주 많고 똑똑한 사람들이 많은 교회일수록 그 말을 자주, 더 강하게 했다.

하나님의 일을 한다는 것은 한 번의 화끈한 싸움을 치르는 능력이 아니라, 계속되는 힘든 하루하루의 싸움에서 도망가지 않고 버텨내는 신실함과 강인함을 필요로 한다.

 

신약성경에서 강한 것과 영적 성숙은 동의어다. 성숙하지 못한 사람은 상처를 잘 받고 기복이 심하다. 조금만 시련이 오면 확 가라앉아버린다. 조금만 힘들면 도망가버린다. 고린도나 로마교회에는 똑똑하고 잘난 척하는 사람들은 많았지만 영적으로 미성숙했다. 원수 사탄이 그런 사람들의 감정을 마구 흔들어댄다. 그래서 조금만 힘들면 다 도망가버리기 일쑤였다.

하나님은 쉽게 포기하는 사람들을 절대 들어 쓰시지 않는다. 힘들어도 기도하며 다시 일어나 계속해야 한다. 예수님은 이 땅에 계셨을 때, 우리가 느낄 수 있는 모든 감정들을 다 느끼셨다.

인간의 한계 지점이 하나님께는 시작점이 된다. 혼자라고 생각하지 마라. 하나님은 당신 안에, 위에, 옆에 서 계신다. 예수님을 의지하며 어렵고 외로운 상황 속에서도, 신실하게 자기 자리를 지키는 사람에게 하나님이 반드시 축복을 주신다.

끝까지 가는 힘도,
주님께 구하며 노력하기.

주여 끝까지 할수있게 하옵소서!

신실함을 생각할 때 일단은 첫걸음을 내딛는 것이 중요하고, 매일 조금씩이라도 가는 것이 중요하다. 너무 큰 목표를 처음부터 잡고, 기가 질리면 안 된다. 우리는 목표를 여러 단계로 나누어서 사탄의 공격에 반격해야 한다. 너무 큰 계획, 너무 먼 장거리 계획까지 한꺼번에 눈앞에 놓고 두려움에 떨지 말라. 일단 문제를 하나씩 잘게 썰어서 시작하라.

당신이 평생 기도의 사람이 되는 것은 어려울지 모른다. 그러나 당장 40일 새벽기도 첫 주, 하루 나오는 것부터 시작하라. 평생 남의 험담 안 하고 살겠다고 생각하면 너무 막막할 것이다. 그러나 오늘 딱 하루 동안은 입술을 절제할 수 있을 것이다.

내게 다가오는 유혹과의 싸움에서 오늘 하루 이길 수 있다면, 그것은 엄청난 시작이며, 성령께서 그 용기 있는 작은 시작을 축복하실 것이다. 그 하루가 이틀이 되고, 그 이틀이 모여 일주일이 되고, 그 일주일이 모여 한 달이 되고, 일 년이 되고, 10년이 넘어가면 인생이 바뀌어 있을 것이다. 마귀도 그걸 알고 있기 때문에 시작부터 못하게 하려는 것이다

유대 랍비들의 전승에 따르면, 노아가 방주를 만드는 120년은 노아가 방주를 만들 나무를 심는 그 하루부터 시작되었다고 한다. 나무가 큰 다음에는 그 나무를 베는 하루 또 그 나무를 맞추는 못질 하루가 합쳐서 된 것이다. 하나님은 노아에게 이 일이 120년 걸릴 것이라고 미리 말씀해주시지 않았고, 노아도 굳이 알려고 하지 않았다. 아마 처음부터 말씀해주셨으면 노아는 기가 질려서 순종의 첫걸음도 떼지 못했을지 모른다.

비전의 사람은 매일 한 걸음씩 꾸준히 걷는 사람이다. 목표점까지 빨리 도착하는 것이 문제가 아니다. 하나님의 관심은 그 과정에서 우리가 어떤 사람이 되느냐이다. 노아의 위대한 순종은 그가 방주를 만들기 위해 나무 한 그루 심는 일부터 시작되었다.

《아멘 다음이 중요하다》



† 말씀
노아가 여호와께서 자기에게 명하신 대로 다 준행하였더라 – 창세기 7장 5절

성실하게 행하는 자는 구원을 받을 것이나 굽은 길로 행하는 자는 곧 넘어지리라 – 잠언 28장 18절

이는 너희 믿음의 시련이 인내를 만들어 내는 줄 너희가 앎이라 인내를 온전히 이루라 이는 너희로 온전하고 구비하여 조금도 부족함이 없게 하려 함이라 – 야고보서 1장 3,4절

† 기도
하나님, 힘든 하루하루의 싸움에서 도망가지 않고 버텨내게 하소서. 힘들어도 기도하며 다시 일어나 도전하게 하소서. 저의 안, 위, 옆에는 하나님이 계십니다. 주님을 의지하며 오늘도 한 걸음 한 걸음 내디디며 나아가겠습니다. 신실하게 저의 자리를 지키게 하소서.

적용과 결단
신실함(信實,믿음직하고 착실함)은 한 번의 화끈함이 아닌 첫걸음을 내딛고 매일 조금씩 가는 것입니다. 오늘 내 앞에 다가오는 유혹과 싸움을 이기기 위해 당신이 해야 할 것은 무엇일까요? (예: 오늘 딱 하루만이라도 입술을 절제해 보겠어요.) 오늘 하루만이라도 다가오는 유혹과의 싸움에서 이길 수 있다면 그것은 엄청난 시작입니다. 이런 결단을 하는 당신을 격려합니다.

(IP : 211.251.203.57)
  하나님은 우리가 한 말에 책임지게 하신다. (2020-01-04 오후 9:04:30)
  우리의 미래는 우리 말에 달렸다. (2019-12-21 오후 7:57:16)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525     고통에 고통이 오더라도…     관리자     2020.08.08     12  
  524     우리가 잃어버린 건 하나님이다.     관리자     2020.08.01     22  
  523     너무 힘들어요, 주님.     관리자     2020.07.25     34  
  522     하나님은 기도로 동역할 사람을 찾으신다.     관리자     2020.07.18     49  
  521     예수님의 이름을 사용하라!     관리자     2020.07.11     76  
  520     성령께서는 우리의 염려를 하나님 앞에 두신다.     관리자     2020.07.04     73  
  519     성령께 활짝 열려 있다는 것은?     관리자     2020.06.27     62  
  518     불평과 감사가 거하는 곳, 마음     관리자     2020.06.20     81  
  517     매일 기도하지 않으면 어떻게 되나요?     관리자     2020.06.13     85  
  516     나는 주님의 것입니다     관리자     2020.06.06     75  
  515     “하나님, 소고기는 먹어야 한대요”     관리자     2020.05.30     88  
  514     “하나님, 도와주세요. 하나님은 하실 수 있잖아요.”     관리자     2020.05.23     89  
  513     바보 엄마     관리자     2020.05.16     129  
  512     두려워하지 말라.     관리자     2020.05.09     121  
  511     “나는 네가 필요해…”     관리자     2020.05.02     145  
  510     아빠가 믿는 하나님은 왜 능력이 없어?     관리자     2020.04.18     149  
  509     은혜가 떨어지면 짐승이 된다네!     관리자     2020.04.11     170  
  508     보이지 않는 하나님을 볼 수 있는 능력     관리자     2020.04.04     173  
  507     고난 속에서 꼭 가져야 할 것     관리자     2020.03.28     176  
  506     모두 하나님의 것이었다.     관리자     2020.03.21     154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27]